ABOUT US 2017 SHOW NEWS ROOM BIX
 
 
News Room
 
Beauty Expo 2014 Show Seminar
2016-11-28 13:03:45
 

“Are You and Your Store in Jeopardy?”

Asked Mike Nave at a Seminar of the Beauty Expo 2014 Show

“당신과 당신의 가게는 괜찮습니까?”

2014 뷰티엑스포 세미나에서 Mike Nave씨가 질문했다


There was a time when “Category Killers” (Those large organization that open huge units in basic business categories i.e. hardware, books, toys, drug stores etc.) started becoming a dominate retail force with dramatic impact on the marketplace.

일전에 “카테고리 킬러”라 불리는 대형 업체들이 서적이나 장난감, 건축설비, 혹은 약국 같은 기초사업에 뛰어들어 시장을 장악하기 시작한 시기가 있었다.

In those days, independent drug stores virtually disappeared over night. The growth of new store expansion and acquisitions enabled Walgreens, CVS and Rite Aid to grow and dominate, where today they operate 25,000+ outlets.

당시 소규모 약국들은 대부분 소리 없이 사라졌고, Walgreens, CVS, Rite Aid같은 대형 약국들이 빠르게 시장을 점유하기 시작했다. 이들은 오늘날 전국에 25,000개 이상의 체인점들을 가지고 나눠먹기 식으로 시장을 독점하고 있다.

EBS business with independent beauty stores was starting to be affected first with expansion of Sally Beauty Supplies followed by the growth of Cosmoprof and then SalonCentric professional only stores. Today Cosmoprof & SalonCentric have a combined total store count approaching 2000 and Sally Beauty Supply has 4000+ stores. It’s easy to see how these stores are having a dramatic impact on the beauty store market arena.

마찬가지로 뷰티서플라이 소매점들도 Sally Beauty Supply, Cosmoprof, SalonCentric과 같은 대형 체인점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을 때 적지 않은 타격을 입었던 것이 사실이다. 현재 Cosmoprof와 SalonCentric은 전국에 약 2,000개의 스토어를 가지고 있고, Sally Beauty Supply는 그보다 약 두 배 많은 4,000개의 스토어를 운영 중이다. 이들 대형 스토어들이 뷰티서플라이 소매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실로 막대하다.

Today we are spoiled shoppers and especially women. It is my experience that many of the problems & challenges faced by the multi-cultural or Ethnic Beauty Store Markets are having or have had effect on many store owners. Their customers have become more discerning shoppers in their search for hair and beauty products are going elsewhere to shop coupled with the dramatic slowdown in hair goods business.

오늘날 소비자들, 특히 여성소비자들은 막무가내인 경우가 많은데, 내 개인적인 경험에 비춰볼 때 이런 예의 없는 소비자들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뷰티서플라이 업주들이 꽤 많은 걸로 안다. 그런데 헤어업계의 침체와 소비자들의 점점 뷰티제품에 대한 안목이 높아지면서 소규모 뷰티서플라이 스토어를 찾는 까다로운 소비자들의 발길은 점차 줄고 있다.

In reality, a beauty store today cannot be operated as they were in the past to be successful. Your stores must be well lit, effectively merchandised, with complete product selections of not only the traditional brands of the past, but new product line that are being marketed and merchandised to attract new younger shoppers.

 

In the general market beauty store sector the chains that have thrived include Beauty Brands, Planet Beauty, GBS The Beauty Store, Ricky’s NYC. Peninsula Beauty and others because their management changed from being a beauty supply outlet to a destination beauty emporium.

이제는 예전과 같은 방식으로 뷰티서플라이 스토어를 운영해야 살아남을 수 있다. 먼저, 가게 안 조명을 환하게 밝혀야 하고, 효과적으로 상품을 구매해 구비해야 함은 물론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는 새로운 제품들도 충분히 갖춰야만 한다. Beauty Brands, Planet Beauty, GBS The Beauty Store, Ricky’s NYC 등은 한때 부흥하던 뷰티서플라이 스토어들이다. 또, Peninsula Beauty와 같은 스토어들은 단순 뷰티서플라이 소매점에서 원스탑 종합 뷰티스토어로 탈바꿈한 뒤로 더욱 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If “YOU ARE IN JEOPARDY,” what can you do about it? First step to action is acceptance of your current situation. What has been the sales and profit results for the last three to five years? If your business is stagnant or eroding you definitely cannot continue to operate with the same mentality you or your parents had if you are a second generation owner/operator.

지금 당신의 스토어가 어려움에 처해 있다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까? 우선 가장 먼저 해야 할 것은 현실을 정확히 파악하고 무엇이 잘못되었는지를 아는 것이 중요하겠다. 예를 들면, 지난 3~5년 간의 매출과 이윤을 살피고, 이윤도 남기지 못한 채 한동안 침체된 상황이 지속되었다면 반드시 결단과 변화가 필요하겠다.

There is no question the work ethics of the first generation multicultural beauty store operators was impressive. By sheer determination and hard work they succeeded in operating and growing profitable thriving stores. However that was a different time and a different marketplace and different customer base.

뷰티서플라이 업주 1세대들의 희생과 용기는 우리 모두가 배울 필요가 있는 매우 고귀한 것이다. 끊임없는 노력과 정신력으로 가게를 운영해서 성공을 일궈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제는 노력과 정신력만으로는 경쟁에서 더 이상 살아남기 힘든 상황이 되었다.

At present you need to come to grips with today’s marketplace, the changes in demographics and overall environment of the profession beauty store and how best to react, not just to survive but to create a viable growing profitable operation.

이제는 시장을 정확히 파악하고 시장 변화에 빠르게 대응해야만 이윤을 창출할 수 있게 된 것이다.

I would recommend doing store checks visiting some of the store operations I previously mentioned. As well as chain drug store outlets to get ideas of changes that you can make in your store environment. Visit other store operations to see what they are doing. There is nothing wrong with taking successful marketing/merchandising ideas from another retailer and incorporating it into you store operation.

나는 위에서 언급한 흥하는 스토어들을 방문해 볼 것을 권장한다. 직접 눈으로 보고 자신의 가게에 필요한 변화가 무엇인지, 흥하는 스토어는 왜 소비자들이 다시 찾는 것인지 발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다. 이 같은 벤치마킹 (Benchmarking)은 자유경쟁사회에서 공공연히 행해지는 정당한 비즈니스 방식으로 소규모 뷰티서플라이 업주들도 적극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겠다.

When doing a store check, look for merchandising ideas and product selections that you might be able to replicate in your store. The following successful store operators are ones that you should consider visiting those close to your location: in New York check out Ricky’s NYC; in Florida visit GBS The Beauty Store; in California you have Planet Beauty Stores, Peninsula Beauty and the Beauty Collection. Beauty Brands has 60+ outlets covering 10 states predominately in the center of the US offering a wide array of retail and professional salon and spa products of beauty including hair, skin and nail care and makeup.

다른 가게를 탐방할 때 내 가게에서도 구비해 판매하면 좋을 제품들을 눈 여겨 봐야 한다.  아래 열거된 체인점들은 우리네 소매 업주들이 배울 점이 많은 스토어들이다: 뉴욕은 Ricky’s NYC, 플로리다는 GBS The Beauty Store, 캘리포니아는 Planet Beauty Stores, Peninsula Beauty, Beauty Collection가 있다. Beauty Brands의 경우 미 중부 10개 주에 약 60개의 체인스토어를 운영하고 있으며 헤어, 스킨케어, 네일케어, 메이크업 등 다양한 뷰티제품들을 갖추고 일반 소비자들과 전문 미용인들의 취향과 입맛을 충족시키고 있다.

Trade shows should definitely be on your calendar. Plan to attend shows to make connections, find out the latest trends and select potentially new merchandise for your store. Major Gift Shows are a great source for profitable/saleable product lines. Makeup shows are another viable show to attend. The ASD Variety Merchandise Show in Las Vegas is a must.

모든 트레이드쇼는 가능한 참가하는 것이 좋다. 동종업계 사람들과 친분을 쌓고 최신 유행을 파악해 자신의 스토어에 맞는 제품 구매까지 트레이드쇼에서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 트레이드쇼뿐만 아니라 주요 Gift Show나 Makeup Show, ASD Variety Merchandise Show들도 이윤 창출을 위한 아이템을 찾을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이벤트로 적극적인 참여를 권하는 바이다.

Simon Sinet, a marketing guru wrote a book titled “Start With Why,” which I have found exceedingly valuable in my consulting business. His premise is every business has three major reasons for being: What they do, How they do it and Why they do it. Simon asserts that every business operator know what they do, and most are very clear in how they do it. However when it gets to Why it gets fuzzy. His premise is that customers tend to gravitate to businesses with strong Whys. Whether individuals or organizations, we follow those who lead not because we have to, but because we want to. We are not forced to shop at one store over another it’s by choice.

‘Start with Why’라는 책을 쓴 마케팅 전문가 Simon Sinet은 자신이 고객들에게 마케팅 전략을 세워주며 실전에서 깨달은 바를 책 속에 자세히 기록했다. 책에서 그는 모든 비즈니스에서 크게 3가지 이유를 발견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데, 이 3가지 이유는 바로 ‘무슨 사업을 하는가’, ‘어떻게 그 사업을 하는가’, 그리고 ‘왜 그 사업을 하는가’이다. 그는 또 대부분의 사업주들이 첫 번째와 두 번째 이유는 확실히 알고 있는 반면에 마지막 세 번째 이유는 잘 모르는 경우가 많다고 말한다. 저자는 소비자들이 이 마지막 세 번째 이유를 확실히 아는 업주의 스토어로 몰리는 경향이 뚜렷하다고 설명한다. 그렇다. 개인이건 기업이건 어설픈 리더보다는 카리스마가 있는 리더를 따르게 되어 있다. 소비자들도 강요가 아닌 자신들의 선택에 의해 원하는 스토어를 찾게 되어 있는 것이다.

Apple is an amazing success. Its Why is to provide innovative solutions for individuals. Apple comes out with a new model and people rush to buy it with very little concern about price, they buy it because it’s Apple. For another example, Trader Joe’s is kicking the butts of the major chains. Its Why is to make grocery shopping fast, economical, healthy and exciting. Look at their help: old, young, fat or thin, white, black or Asian and they are all there to assist the customer.

Apple, Inc.의 성공신화 는 어린아이들도 다 알 정도로 유명하다. Apple, Inc.의 세 번째 이유, ‘왜 사업을 하는가’,는 소비자들에게 혁신적인 컴퓨팅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함이었다. Apple, Inc. 의 신제품이 나올 때면 가격이나 밤을 세는 기다림도 아랑곳 없이 무조건 먼저 사려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것을 볼 수 있다. 또 다른 예로, 요즘 잘 나가는 Grocery Store인 Trader Joe’s의 세 번째 이유는 소비자들이 보다 빠르고 즐겁게 저렴하고 건강한 식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하는데 있다. Trader Joe’s 의 직원들을 보면 인종이나 생김새를 떠나 모두가 고객들의 편의를 최우선으로 여기고 열심히 일하는 걸 알 수 있다.

Step back and think about where you as a consumer shop or use certain companies’ services and do these operations have a strong Why? So I invite you to look at your store operation and ask yourself what is your store’s Why? What are you doing that entices a customer to choose to shop with you? Put yourself in your customers’ shoes and look at your business through their eyes and ask yourself:

이제 내 자신의 경우를 살펴보자. 내가 주로 찾는 스토어들은 마지막 세 번째 이유를 확실히 알고 있을까? 내 가게는 어떤가? 나는 내가 왜 사업을 하고 있는지, 손님들이 내 가게를 찾는 이유를 알고 있나? 그리고 한번쯤은 업주가 아닌 손님의 입장에서 곰곰이 생각해 볼 필요가 있겠다.

-Your store environment: Is your store well lit, clean, organized?

-내 가게 분위기: 청결, 정리정돈, 조명 상태는 어떤가?

-Your inventory: Do you have a well-stocked store, with a wide selection?

-내 가게의 물건 재고: 다양한 상품이 잘 구비되어 있나?

-Marketing & advertising: Are you attracting younger shoppers? Do you use coupons? Are you using Social Network Marketing? What about in-store signage is it planned, is it organized?

-마케팅 & 광고: 젊은 고객층을 확보했나? 쿠폰은 사용하나? 소셜미디어 (SNS)를 통한 마케팅을 하는가? 스토어 안 안내판은 필요한 곳마다 잘 설치되어 있나?

-Operations/management: Is your store computerized so you get accurate and timely sales and inventory reports?

-운영/관리: 컴퓨터 시스템에 의한 정확하고 신속한 스토어운영을 하고 있나?

-Product Selection: Do you have the right products and price points for your customers?

-제품 구비: 고객이 원하는 제품을 좋은 가격에 제공하고 있나?

-Personnel: Is your help knowledgeable? Do they interact with customers appropriately? Is their appearance conducive to projecting professionalism? Are the good communicators?

-직원 관리: 직원들은 제품에 대한 지식이 있나? 직원들이 고객들과 잘 소통하는가? 직원들의 옷차림은 가게 분위기에 적합한가? 고객들과의 의사소통에는 문제가 없나?

-Community Relations: Are you active in the community where you store is located.

-지역사회와의 관계: 업주로서 스토어가 위치한 지역사회와 친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나?

 

In the days when I ran a distribution business and sold to beauty stores and when people opened and operated stores 50 or even 25 years ago, business was much simpler. There was no Internet, no category killer operations and everyone did OK, got by and made a living and in fact some a very good living. However nothing stays the same and the last 25 years with computers and internet driving the market and business. The good ole days are long gone.

불과 25~50년 전만 해도 비즈니스의 형태는 매우 단순했다. 인터넷이나 대형 체인스토어들은 아예 존재하지 않았고 업주 모두가 쏠쏠한 재미를 보던 좋은 시절이었다. 하지만 모든 것이 그렇듯 뷰티업계에도 변화의 바람은 불었고 지난 수십 년 간 컴퓨터와 인터넷과 같은 과학기술의 발달로 모든 것이 바뀌어 버렸다.

So when you give your business a close look and if you feel IT IS IN JEOPARDY, I invite you to go into action and do what is needed and address what’s missing.

이제 자신의 스토어를 점검해 보고 위기에 처했음을 알았다면 적극적으로 잘못된 부분을 발견해 문제해결을 위한 최선의 방안을 모색할 것을 권장하고 싶다.